category
rss 아이콘 이미지

쌍용차가 조금씩 살아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 대표적인 차로 코란도 투리스모를 들 수 있는데요. 카니발 시장을 조금씩 잠식해 나가면서 그 영향력을 조금씩 들어내고 있습니다. 쌍용차라는 인식 때문에 잘 안나가는 거지 아니었다면 벌써 카니발을 넘어섰겠지요~ 아무튼 전체적인 디자인을 보면서 느낀점을 전해드릴테니 참고해 보시기 바랍니다. 





코란도 투리스모 입니다. 

전면 인상이 강렬하죠~ 

카니발은 약간 짐차 같은 느낌인데.. 코란도 투리스모는 날렵함을 담고 있어 

개인적으로 맘에 드는 디자인입니다. 



깔끔하면서도 단정한 전면 모습!! 

투박해 보일수도 있는 디자인이지만 젊어진 코란도의 느낌을 느끼게 해주는 모습입니다. 


다만 헤드라이트는 최근에 추세를 반영하지 않았네요~

LED 좀 넣어 좀 더 고급스러운 느낌을 줬으면 어땠을까 합니다. 



코란도 투리스모 옆모습입니다. 

꽤 길죠!  11인승 차로 길게 잘 빠진것 같습니다. 



코란도 투리스모 휠입니다.

휠도 최근 추세를 못따라가고 있네요.

너무 무난하고 밋밋해 보입니다.



코란도 투리스모를 표시하는 엠블럼

영화 트랜스포머가 떠오르는 엠블럼이네요^^



코란도 투리스모 뒷모습 입니다.


뒷모습도 간결하게 잘 나왔죠!

봉고차스럽지 않게 세련된 디자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추천하는 색상은 화이트 색상입니다.

깔끔하면서도 더욱 세련된 멋을 느끼게 해주는 것 같습니다. 



귀차니즘이 심하다면 실버가 가장 좋겠죠! 


그럼 코란도 투리스모 실내는 어떤지 확인해 보겠습니다. 



뒷 트렁크를 열고 본 모습입니다. 

운전석까지 꽤 머네요~ 



11인승 답게 시원한 공간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편하게 탑승할 수 있도록 가운데 자리가 올라간점이 좋네요. 

보통의 승용차와는 확실히 다른 느낌입니다. 









문을 열고 실내를 본 모습입니다.

공간이 굉장히 넓게 빠져있죠!

하지만 트릭이 있습니다.

자리가 레일로 조정이 가능하기 때문에

저렇게 뒤로 빼려면 뒷자리 사용공간이 굉장히 좁아집니다. 

즉, 보여주기 위한 방식이지 저렇게 사용은 힘듭니다. 



화려한 코란도 투리스모 센터페시아 모습입니다. 

승합차지만 센터페시아 디자인에 많이 신경 쓴 모습이죠! 



운전석에서는 가볍게 현재 차의 상태를 보게 되어 있습니다.



작은 창을 통해 기본적인 컨트롤 화면만 볼 수 있습니다.



센터 화면에는 RPM, 속도, 기름상태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뭔가 디자인 차별화를 위해 선택한 방식으로 느껴지네요~ 



일단 디자인 하나는 맘에 드니 절반은 성공한것 같습니다.



코란도 투리스모 기어 입니다. 

컨트롤이 쉽게 되어 있으니 운전시 작동이 쉬워 보입니다. 



운전석 도어 모습입니다. 

도어의 수납공간도 잘 나온거 같죠~



디자인은 투박하지만 쌍용차가 조금씩 나아지고 있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뒷자리 공간에는 의자마다 테이블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들어 올리면 음료수나 간단한걸 올릴 수 있습니다.

요거 괜찮죠~~~ ^^ 



코란도 투리스모에 냉장고와 오디오를 장착한 모습입니다.

튜닝된 차이니 이렇게 하려면 별도 비용을 들이셔야 합니다.

냉장고는 할만 하겠네요^^ 



코란도 투리스모 랩핑된 모습입니다. 

화려하죠~~ 개성있게 램핑으로 꾸며도 좋겠네요.


코란도 투리스모 어떠신가요? 쌍용의 재발견이죠!

코란도 투리스모의 단점이라 한다면 투박한 디자인과 약간 저렴해 보이는 내장재가 아닐까 합니다. 

하지만 가격대를 생각한다면 충분히 이해가 되는 부분이니

캠핑카를 고민중이신 분들은 참고해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허정 2014.03.21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의자소음 장난아닙니다. 서비스받으러 공장만 3군대 다녔지만 한다는스리는 의자가 덜렁덜렁소리는 정상이랍니다. 어의상실이죠 이차 사시려거든 3열의자 등받이 필히 흔들어보세요 고속도로를 달리는대도 등받이소리때문에 스트레스 엄청받습니다. 꼼꼼이보시길 비추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