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ss 아이콘 이미지

자동차의 기술력은 상향 평준화 되었습니다. 물론 안전성에서 국산차들이 지적을 받고 있지만 사실상 큰 차이를 느끼기는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현대차가 그토록 욕을 먹으면서도 잘 팔리는 것입니다. 일단 저렴하니까요~ 그래서 더욱 중요해지는게 자동차 디자인 입니다. 일단 예뻐야 소비자들이 눈길을 주고 선택을 하게 되어 있습니다. 


이를 증명한것이 르노삼성 SM6 입니다. 르노삼성은 뭘해도 안되는 위치에 있었습니다. 아무리 좋은 차를 가지고 와도 소비자들은 현대차를 벗어나지 못했습니다. 특히 쏘나타는 국민 중형차라 할 정도로 그 위치는 절대적이었습니다. 어떤 차가 와도 쉽게 흔들지 못할 것이라 했지만 그것을 해낸게 르노삼성 SM6 입니다.


르노삼성 SM6 디자인으로 접수!



르노삼성 SM6가 경쟁우위를 가져갈 수 있었던 건 고급스러운 디자인 이었습니다. 전면에 화려한 LED 라인과 후면에서도 이어지는 파격적인 LED 라인, 지금까지 국산차들이 가지지 못했던 화려함을 르노삼성 SM6는 실현해 냈고 이를 고급차가 아닌 중형차에서 보여줬습니다. 


르노삼성과 현대차는 사실상 경쟁 상대가 될 수 없습니다. 서비스 라인도 부족하고 국내 소비자들이 좋아하는 옵션도 갖추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르노삼성 SM6는 그 흔한 택시 하나 팔지 않고 쏘나타를 위협 했고 쏘나타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판매량으로 디자인 경쟁력의 중요성을 입증했습니다.


안일한 쏘나타! 적당히 만들면 된다?



쏘나타의 상품성은 정해져 있습니다. 그랜져 보다 좋아서는 안된다는 것입니다. 쏘나타는 각각의 경쟁력을 갖추기 보다는 지극히 상품 가격에 입각한 정책을 세웠습니다. 쏘나타 보다 좋은 것이 그랜져가 되어야 하고 그랜져 보다 좋은것이 제네시스가 되어야 합니다. 이러기 위해서는 당시 최고의 기술을 담기 보다는 딱 선을 지키는게 중요합니다. 물론 가격을 맞추기 위한 정책도 여기에 포함됩니다. 



이런 한계점이 결국 르노삼성 SM6에 속수무책으로 당할 수 없게 된 이유입니다. 누가봐도 쏘나타와 르노삼성 SM6는 비교대상 차가 아닙니다. 디자인에서 이미 지고 들어가기 때문에 절대적인 비교 대상이 되지 못합니다. 물론 가격이 르노삼성 SM6가 비쌌기 때문에 직접적인 비교는 힘들겠지만 가격이 비싸면서도 쏘나타를 위협했다는 자체만으로도 이미 앞서나가는 경쟁력을 갖췄다 할 수 있습니다. 


쏘나타는 경쟁자가 없을 것이라는 안일한 판단아래 준비하지 못했고 결국 3년만에 풀체인지에 가까운 쏘나타 뉴라이즈를 선보이기에 이르렀습니다. 그만큼 위기를 감지한 것입니다.


현대차의 애매한 디자인 전략!



쏘나타 디자인을 보면 과연 현대차가 디자인 방향성을 바로 잡고 있는건가 의문이 듭니다. 어설픈 캐스캐이딩 그릴은 쉽게 질리는 외모를 느끼게 하고 어디서 본듯한 디자인 컨셉으로 현대차만의 방향성을 잡지 못하고 있습니다. 


제네시스가 디자인 방향성을 확고히 하자 현대차는 더더욱 디자인 방향성을 잃고 있습니다. 무엇이 문제인지? 현대차가 아직 모르고 있다는게 더 큰 문제입니다. 


물론 디자인은 호불호가 있는 영역이라 객관적인 판단이 어렵지만 대다수가 만족할 수 있는 디자인 가치를 주지 못했다는 건 분명해 보입니다. 






르노삼성 SM6 단점이 있지만..



르노삼성 SM6를 몰아보면서 느낀 단점은 가장 먼저 오디오 부분입니다. 보기엔 멋있지만 사용성에는 크게 떨어집니다. 특히 블루투스 오디오 선택하려면 버튼을 몇번이나 눌러야 하는지 접근성이 떨어지고 오디오 볼륨 조절도 버튼으로 되어 있어 여간 불편한게 아닙니다. 


디자인이 좋아서 참는거지 쏘나타가 조작성 면에서는 훨씬 뛰어난 가치를 담고 있습니다. 르노삼성은 최근 디자인 방향성을 통일화하고 있고 실내는 세로 디스플레이를 활용하고 있습니다. 사용자를 고려하지 않은 컨트롤 문제를 아직 르노는 파악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  르노삼성 SM6 단점으로 꼭 지적되어 개선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르노삼성 SM6가 처음 출시되었을때 가장 큰 문제로 지적되었던 것이 AM링크 토션빔입니다. 대부분의 중형차는 멀티링크를 사용해 승차감을 높이고 있는데 르노삼성 SM6는 토션빔을 장착해 고급차의 승차감을 주지 못했습니다.멀티링크가 무조건 좋은것은 아니지만 확실히 토션빔의 한계상 승차감에서는 다소 아쉬운 문제를 들어내고 있습니다. 르노삼성 SM6 단점 중 가장 기본으로 알아야 할 구조적 문제입니다. 



르노삼성 SM6는 패밀리 세단이지만 뒷자리 좌석이 여유롭지 않습니다. 4명이 타기에는 부족함이 없지만 뒤에 3명이 타게 되면 사이드에 있는 사람은 꽤 불편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저도 뒷자리 타봤다가 멀미 나는줄 알았습니다. 


이렇게 르노삼성 SM6 단점은 분명하게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르노삼성 SM6는 잘 나갑니다. 디자인 만큼은 수입차 부럽지 않으니까요~ 불편하지만 사용자를 이해하게 만든것이 르노삼성 SM6 입니다.


쏘나타는 르노삼성 SM6 단점 때문에 그나마 지금의 판매량을 유지할 수 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완벽한 상품성 이었다면 쏘나타가 더욱 상대하기 힘든 대상이 되었을 것입니다. 


이제 현대차는 더욱 긴장해야 합니다. 지금의 안일한 전략으로는 내일은 없습니다. 언제까지나 1위일 것이라는 생각은 접어 두세요. 


[사람들이 많이 본 글]

- 아이폰7 레드, 삼성 갤럭시S8 레드 출시 이어갈까?

- 칼 갈은 신형 렉서스 LS 풀체인지! 더 어려워진 제네시스 EQ900

- 2017 LG 그램14 노트북, 카페 노트북으로 좋은 이유- 그램14 구성품 14Z970

- 센스와 가격 둘다 잡은 시트로엥 C4 칵투스 단점이 크다?

- LG 스탠드 에어컨, LG 베스트샵 상계점에서 만나보니..

- 미워도 다시 한번? 기아 스팅어 가격 3천만원대면 통할까?

- 테슬라의 이유있는 도발! 테슬라 모델S 90D 가격이 가진 의미

- LG G6 디스플레이 차별화 통할까? LG G6 VS G5 비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슴6 2017.03.29 2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디오버튼은 와이퍼 조절기 밑에 있는디요 모르고 왜 글쓰시는지?

    • 2017.03.29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핸들 오른쪽에 있는데 글쓰신분이 못보셨나부다.

    • Favicon of http://www.leaderyou.co.kr 리더유 2017.03.29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것도 불편하더라고요~ 왜 핸들 뒤에다 리모컨을 위치했는지 익숙해 지기전까지는 컨트롤이 쉽지 않습니다. 그리고 기본 오디오 자체의 불편함을 언급한거에요

  3. 타키 2017.03.29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뒤에 있는 핸들리모콘 적응되면 편한데?!? 뭐가 문젠지 모르겠음

    • Favicon of http://www.leaderyou.co.kr 리더유 2017.03.29 2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왜 르노삼성만 그러는지 모르겠어요~ ^^; 물론 적응하면 괜찮겠지만 다른 제조사는 그런거 없잖아요~ 벤츠, BMW, 아우디 를 비롯 현대, 기아, 쉐보레 등등 다 전면에 나와 있습니다. 보고 컨트롤 할 수 없다는건 아쉽습니다.

  4. 푸르메 2017.03.29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허 소나타는 뒷자리에 세명이타면 안불편하나요 그랜져도 뒤에 3명타면 일단은 불편한데 댈걸 대야지 거참

  5. 비상 2017.03.30 0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 차량 모두 운행해 본 1인 입니다.
    조금 다른 의견이 있어 글 남겨봅니다.
    블루투스 전환 간편합니다. 핸들리모콘 위에있는 버튼 두개 중 안쪽 버튼을 누르면 전환됩니다.
    제가 느낀 뒷자석에 세명이 탔을때의 불편함은 쏘나타와 비슷하였습니다.
    볼륨조절 버튼이 핸들 앞쪽에 있다고 편하고 뒤에있다고 불편하다는 말씀은 모두 사용해본 입장에서 다소 공감되지 않습니다. 버튼이 앞에 있으면 위치를 보고 조작하시나요? 대부분의 오너는 볼륨조절버튼의 위치를 인지하고 있어서 버튼을 보지 않고 조작합니다. 위치를 눈으로 확인해야 조작 가능하다면 그 위치가 적절한 위치가 아니란 것이고 주행 시 핸들을 확인하고 조작해야 하므로 안전운행에는 좋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뒤에 버튼의 경우에도 볼륨조절버튼의 위치가 한번 인지되었다면 핸들을 잡은 상태에서 중지와 약지로 볼륨조절이 가능하여 주행중에 쉽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필자분께서 사용해보신 경험을 토대로 작성해주신 글이지만 기존 차량과 다르다고 불편하다는 일반화는 조금 더 생각해 보셔야 할 것 같습니다.
    글 잘 보았습니다.

  6. 진조 2017.03.30 0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민6호 오너 입니다.
    오디오 컨트롤 전혀 불편 못느낍니더.
    오히려 핸들을 돌려도 항상 제자리에 있기에 핸들에서 손가락만 펴서 모든 컨트롤 되니 기존 핸들리모컨 보다 훨씬 편하게 느껴 집니다...
    토션빔은 잘 모르겠지만 장단점이 있다고 하니 전혀 신경쓰이지도 않고 실제 타면서도 뭐가 나쁘다는건지 모르겠습니다.
    뒷자석 3명이 타면 불편하지 않은차 있나요??
    저도 뒷자석 좁다기에 신경 쓰였는데 제 동료들이 타보고는 천장이 낮은것 같다고 예기해도 특별히 좁아 다른차보다 불편하다는 예기는 못들었습니다.
    천장이 낮은것은 차고가 낮아 아쩔수 없고 그리 불편함도 못느끼겠고 차고가 낮으니 안정감이 들어 저는 더 좋습니다.
    필자께서 지적 하신 문제들은 호불호 의 문제이지 sm6의 단점이라고 보기에는 좀 아닌듯 합니다.

    • 토션빔 2017.04.01 0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토션빔의 장단점을 잘 모르시는분들이 많더라구요. 멀티링크 차와 비교 시승을 해보시면 바로 알수 있습니다.
      과속 방지턱등 요철구간이나 급격한 유턴을 할 때보면 뒤쪽의 바퀴가 접지력을 잃어 버립니다. 쉽게 생각해 한쪽 바퀴가 허공에 떠 있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익숙해지면 큰 문제는 아니겠지만 멀티링크 차와 비교하자면 그렇습니다.

  7. 폴워커 2017.03.30 0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더유님은 앉은 키가 1미터20은 되나보군요. 덩치 큰 유럽 사람들도 군말없이 잘타는 베스트셀러 탈리스만이 좁다니..시승은 해보셨나? 어설픈 멀티링크보다 AM링크가 낫더이다. 디자인만 좋다고 잘팔린다니 소비자들 수준을 뭘로 보고 이런 수준낮은 칼럼을 올리시는지...ㅉㅉ

  8. 곰탕 2017.03.30 0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칼럼은 그냥 동네형이 쓴 수준아닌가~???
    단점? 본인 개인이 느끼는 단점을 소비자전체의 일반화
    디자인이 모든걸 상쇠시킨다~? 소비자들 리서치를 하고 이런칼럼을 쓰는건지 의심스럽네요
    소비자들이 그렇게 우둔하다고요~???
    그것보다 소나타의 단점들이 수두룩한거지요
    더앞서 현대차의 불신이죠

  9. 중형차 다 타봄 2017.03.30 07: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M6
    소나타
    말리부
    다 타봤습니다
    SM6뒷자리 좁은건 사실입니다
    현대차 아반떼랑 비슷하더군요
    아 물론 현빠아닙니다 현까입니다
    구형 산타페 급발진 경험하고 죽을때까지 현기차 안탈겁니다.
    그냥 사실은 사실대로 말합시다 SM6 오너님들
    뒷자리 좁은건 맞잖아요?
    말리부랑 소나타 뒷자리 타보면 느끼실거에요.
    8세대 말리부 뒷자리가 엄청 좁은데 거의 똑같더라고요

  10. 차오슈하오 2017.03.30 0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M6 오너임돠~일단 뒷자리 좁은건 인정 합니다. 쏘나타 k5 말리부의 비하면 좁죠. AM토션빔 솔직히 승차감 좋습니다, 단, 요철구간 방지턱에선 단점이 들어납니다. S링크 첨엔 약간 불편 했지만 지금은 익숙해져서 조그셔틀로 편하게 조작하고 있습니다.마지막으로 오디오 조절은 기존 핸들 앞에 있는거 보다 지금 슴식이 스탈이 훨 편한거 같습니다 전혀 불편함 없어요 이상 끝!

  11. 꽈찌쭈 2017.03.30 1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반떼보다 못한 디자인 소나타라

  12. 노막 2017.03.30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쓸데없는 말장난이고, 이유는 딱 하나, 디자인 대패!!! 옆, 뒤 디자인 민둥민둥 최악

  13. 엔터프라이즈 2017.03.30 2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이드 마커 램프가 들어간 미국용 소나타는 좀 뺍시다.

  14. 2017.04.01 1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정확한 분석기사를 봅니다.
    SM6 처음 뒤에 타보고 멀리를 느꼈습니다.
    그리고 운전할때 오디오부분 정말 짜증난답니다.
    운전하면서 터치를 몇번해서 들어가야 한답니다.
    사고위험이 높음...토션빔 달리다가 급브레이크 잡아보시면 느끼실겁니다.왜 토션빔이 지랄같은지...
    외형 디자인빼면 별로임...

  15. 2017.04.01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M6운전자들은 본인은 운전을 하고있기 때문에 뒷자리 불편함 모를겁니다.
    다른사람보고 운전하고 뒷자리 앉아보셈..
    왜 사람들이 뒷자리가 지랄같다고 하는지...
    뒷자리 승차감은 아반떼 보다도 못함..ㅋㅋ

  16. 필바보 2017.04.02 1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핸들뒤에 오디오관련 스틱과 센터에 조이스틱 사용하면 얼마나 편한데 알지도 못하면서 댓글 싸지르네 현대알바인가

  17. 필바보 2017.04.02 1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션빔하고 브레이크하고 뭔상관인지 ㅋㅋ 급회전할때 밀린다고 하면 몰를까 차에 대해서 개뿔 모르는 신입 사원인듯 또 쏘나타보다 sm6가 제동력 훨씬 좋지요 쏘나타 브레이크 밀리는걸로 정평이 나있지요

  18. 탑돌이 2017.04.02 19: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M6오너임다. NF에서 옮겨왔는데 솔직히 다른건 몰라도 안전성은 나은것 같읍니다. 고속주행시 소나타는 이륙할것같은기분이면 SM6는 땅에 붙는 느낌. 또 제동장치는 소나타비교불가 인것같읍니다.

  19. 가든 2017.04.02 2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기사 쓴사람 아재? 기계를 잘 만질줄 모르는 아재가 분명함
    삼성차 시절부터 핸들 뒤 스틱은 있었습니다
    안전성 및 편리성 짱입니다 오디오 기능들 또는 통화목록 등 몇 가지 기능을 간단하고 시선을 딴곳에 둘 필요 없이 안전하게 조작할 수 있음 그리고 S-LINK 매우 만족
    SM6는 5가지 운전모드 마다 승차감 다름
    부드러울땐 정말 부드럽고 스포츠 모드 적당히 하드하면서도 코너링 좋음
    솔찍히 쏘나타는 비교 대상이 아님
    이건 슴식이 오너들만 알 수 있는 것 이라 생각 됨 디자인만이 아닌 운전자를 위한 아주 작은 부분들 까지 신경을 쓴 띠가 팍팍 남

  20. 고래밥 2017.04.30 1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Sm6도 오를 만큼 올라간것 같네요. . . .이제는 내려올 일만 남은 듯. . . .아침에 Sm6 320만원할인해준다는 문자왔는데. . . 한 번 가봐야겠네

  21. 여정 2017.06.10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기차 타다가 급발진으로 황천 가는 것 보다 훨~~낫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