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ss 아이콘 이미지

LG전자는 치열한 경쟁을 뚫기 위한 두가지 비책 모델을 공개했습니다. 하나는 아쉬움으로 지적되던 무선충전 기능 탑재와 B&O 번들 이어폰 탑재 등 상품성을 강화한 LG G6 플러스 모델이고 다른 하나는 내장메모리를 32GB로 줄이고 가격경쟁력을 확보한 모델 입니다. 7월 출시를 앞둔 두가지 모델이 가진 의미를 지금부터 쉽게 설명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진정한 프리미엄을 위한 LG G6 플러스



LG G6는 깔끔한 디자인과 방수, 광각카메라, 쿼드댁(Quad DAC)을 탑재해 특별한 가치를 제공했지만 2% 부족하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해외에는 무선충전 기능이 적용된 반면 국내에는 쿼드댁으로 사용자 니즈에 답했기 때문입니다. 물론 사운드에 가치를 두는 사람에게는 분명한 가치를 제공했지만 무선충전에 대한 요구 또한 컸기 때문에 LG G6의 아쉬움으로 지적되었습니다. 


그래서 LG전자는 LG G6 플러스를 통해 아쉬운 부분을 보완하고 프리미엄 가치를 위해 B&O 번들 이어폰 제공과 후면에 B&O 로고를 넣어 브랜드 파워를 높였습니다. 갤럭시S8에 대한 압박과 갤럭시노트7 리퍼폰을 잡기 위한 공격적인 카드입니다. 그리고 내장메모리를 128GB로 늘렸고 색상도 세련미를 더한 '옵티컬 아스트로 블랙(Optical Astro Black)', '옵티컬 테라 골드(Optical Terra Gold)' '옵티컬 마린 블루(Optical Marine Blue)' 3가지로 LG G6 플러스만의 새로움을 잘 어필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전면 프레임은 블랙으로 통일하여 배젤이 틔는 부분을 해소했습니다.


여전히 카메라 센서 부분의 변화가 없다는게 지적사항으로 나올 수 있지만 LG G6 카메라 성능은 꽤 만족스럽기 때문에 문제되는 요소는 아닙니다. 스펙 보다는 결과물이 답을 해줍니다. 


합리적인 선택은 LG G6 32GB


LG G6 32GB 모델은 달라진 부분은 없고 용량이 절반으로 줄었습니다. 저장공간을 중요시 하는 분이라면 기존 모델 또는 LG G6 플러스를 선택하면 되고 용량 보다는 가격을 우선시 한다면 LG G6 32GB가 좋은 선택이 될 것입니다. 그리고 캐쥬얼하게 색상 라인업이 좋아졌습니다. 기본 색상인 미스틱 화이트는 유지하고 테라 골드, 마린 블루를 추가하여 젊은 감성을 느낄 수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전면 프레임은 블랙으로 통일 했습니다. 




처음부터 그렇게 하지? LG G6 적극 대응


LG G6를 먼저 구입했던 사람들은 아무래도 불만의 목소리가 나올 수 있습니다. 처음부터 그렇게 했어야지 라는 생각이 들 수 밖에 없으니까요. 그래서 보통은 가만히 있는게 일반적인데 LG전자는 G6를 방치하지 않고 적극적으로 대응을 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니즈에 대한 답을 LG G6 플러스와 LG G6 32GB로 제시했고



LG G6 기존 모델 대상자들은 소프트웨어를 통해 다양한 편의기능을 대폭 추가해 만족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LG G6에서 가장 인상적인 변화는 안면인식이 추가된다는 것입니다. 화면이 꺼진 상태에서도 스마트폰을 들어 얼굴을 비추면 잠금이 해제되는 아주 편리한 보안해제 방식입니다. 


그리고 스마트폰을 더 오래 사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을 때 대기전력을 낮춰주는 저전력알고리즘을 적용합니다. 운동시 단순하게 칼로리 소모 계산이나 활동량을 계산할때는 낮은 전력을 이용해 배터리 소모를 줄일 수 있도록 했습니다. 



그리고 광각카메라 사용시 손가락을 렌즈를 가리면 렌즈 가림 알림 메시지를 주도록 개선되었습니다. 열심히 찍었는데 손가락이 나온 사진들 있죠. 이제는 특별히 신경쓰지 않아도 알아서 체크해 주니 사용성이 더 좋아질 것 같습니다. 


추가적으로 특정인을 지정하면 자동으로 녹음해 주는 자동 통화녹임 기능이 생기고 하이파이 쿼드댁 사용시 미세 음량조정 기능도 추가됩니다. 



최근 LG페이 서비스까지 지원되어 더욱 만족도가 올라가고 있는데요.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새로운 기능이 추가되는 만큼 LG G6 만족도는 크게 올라갈 것으로 보입니다. 


자 과연 LG G6플러스는 경쟁 프리미엄 폰들과 좋은 승부를 펼칠 수 있을까요? 물러시지 않겠다는 LG전자의 의지가 어떤 결과를 낳게 될지 궁금해 집니다. 


[사람들이 많이 본 글]

- 8세대 캠리가 달라졌어요! 2018 캠리, 한국 시장 장악할까?

- 2017 BMW X4 비싸지만 젊은 감성은 통한다?

- 예쁜 스마트폰 1위! 소니 엑스페리아XZ 프리미엄 루미너스 크롬 가치는? with 소니 엑스페리아XZ 프리미엄 구성품

- 카피와 트랜드 사이? 현대 코나, 씨트로엥 C4 칵투스 카피 점검! 현대 코나 단점은?

- 신뢰 잃은 기아 스팅어 런치컨트롤? 스팅어 화재의 또다른 이면


[사람들이 많이 본 영상] - 리더유 유투브 구독하시면 매달 리뷰한 제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알림 체크도 해두시면 좋아요~


리더유 유투브 구독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