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ss 아이콘 이미지

TV 사이즈가 커지고 인테리어 가전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면서 거실의 중심이 되는 TV는 인테리어 경쟁이 뛰어들었습니다. LG전자는 프리미엄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TV W로 환상적인 공간 인테리어를 보여주고 있고 삼성은 The Frame이라는 벽걸이 TV로 액자형 TV의 가치를 제시하고 있습니다. 인테리어 가전의 완성을 지금부터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인테리어 TV의 아름다움




LG 시그니처 올레드TV W는 2.57mm 두께로 일명 벽지TV로 불리고 있습니다. 두꺼운 곳이 한곳도 없는 그야말로 얆은 판넬이 있는 느낌입니다. 2017년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2017에 선보여 전세계를 깜짝 놀라게 했고 가장 많은 상과 CES2017 최고상을 수여해 한국의 기술력을 널리 알리게 되었습니다. 


이미지라서 저렇다 고요? 실제로 보는 것도 똑같습니다. 




LG전자는 트릭이 아님을 보여주기 위해 유리판 위에 전시를 했고 CES2017 의 최대 볼거리가 되었습니다. TV 두께가 2.57mm 라는거 말이 쉽지 정말 놀랍습니다. 이런 LG 시그니처 올레드TV W이기에 인테리어 TV로 최고의 가치를 인정 받고 있습니다. 



삼성은 인테리어 TV를 공략하기 위해 새로운 라인업인 The Frame을 선보였습니다. 액자 처럼 거는 방식으로 TV인지, 액자인지 모르게 하는 전략입니다. 정말 액자 같은 느낌이죠. 



아쉽게도 두께는 두껍습니다. OLED TV가 아니기에 두께를 줄이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그래서 삼성은 프레임을 바꾸는 것으로 인테리어 TV의 가치를 제시하고 있습니다. 



별도 구매하여 프레임을 변경하면 위와같이 다른 느낌의 액자로 꾸밀 수 있습니다. 한번 설치하면 바꿀일은 없겠지만 인테리어 TV로서의 가치를 제시하고 있는 것입니다. 




인테리어 가전 시대에 재미있는 아이디어 입니다. 액자 처럼 걸어 놓으니 왠지 화면을 끄면 안될거 같네요^^



인테리어 가전 경쟁



LG 시그니처 올레드TV W는 프리미엄 가전의 상징으로 통하고 있습니다. 인테리어도 그에 맞게 세련된 느낌을 느낄 수 있습니다. 



삼성 The Frame은 생활속 인테리어를 강조하고 있습니다. 둘다 예쁘긴한데 삼성 The Frame의 딜레마는 액자로 인식한다는게 아닐까 합니다. ^^ TV가 아닌 액자 형태로 걸려 있어서 히든 TV의 역할을 하게 될 것입니다. 인테리어 가전으로서 어떤 평가를 받게 될지 궁금해 집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사고 싶은건 LG 시그니처 올레드TV W입니다. 말도 안되는 TV 두께로 거실에 붙여 두면 그야말로 액자 이상의 가치를 하지 않을까 합니다. 






액자 역할은 기본이고 벽에 착 달라붙는 디자인이라 지금까지 보여주지 못했던 새로운 인테리어의 매력을 보여줄 것입니다. 부의 상징으로 통하는 LG 시그니처 올레드TV W, 인테리어 가전의 로망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사람들이 많이 본 글]

- 재도전! B&O, 무선충전 더해진 LG G6 플러스 스펙과 느낌은? LG G6 플러스 구성품

- 다 따라하는 다이슨 무선청소기 단점은? 다이슨 V8 앱솔루트 직구 방법

- 삼성 갤럭시 J3 2017 실버폰, 초등학생 스마트폰 타켓 통할까? 2017 갤럭시J3 스펙

- 비싼 샤오미 선풍기가 성공한 이유! - 샤오미 선풍기 직구 열풍

- 10만원대 스마트폰 샤오미 홍미노트4X 직구가 인기 있는 이유. - 샤오미 홍미노트4X 스펙


[사람들이 많이 본 영상] - 리더유 유투브 구독하시면 매달 리뷰한 제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알림 체크도 해두시면 좋아요~


리더유 유투브 구독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